서울시립대학교의 주말은 한적해서 좋습니다.


(평일에도 그렇게 많은건 아니지만)


더군다나 이제 계절학기도 끝나서 조용합니다.



주말에는 기숙사식당만 운영하기에


저녁을 먹기위해 기숙사식당 쪽으로 향했습니다.


기숙사 가는 길 중앙도서관 앞에는 하늘못이 있습니다.


비공식적으로 많이 쓰이는 말은 배봉탕!


(목욕탕 이름인줄...)



최근에는 음악관 건물이 신축되었습니다.





날씨 좋은 봄과 가을에는 


이 곳에서 치킨이나 짜장면을 시켜먹죠. ㅎㅎ




기숙사식당에서 주문한 윤쉡육감쫄면(?)


쫄면에 토마토의 풍미가 어우러져서


알 수 없는 맛이 되었습니다...


저는 그냥 오리지널 쫄면이 좋아요.

신고

Posted by 데니즈T 데니즈T


티스토리 툴바